상단여백
HOME 뉴스 뉴스
"코로나19에 피로한 의료인·공무원들, '토닥토닥 템플스테이'로 쉬러오세요"
 


(서울=뉴스1) 이기림 기자 = 한국불교문화사업단(단장 원경스님, 이하 문화사업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에 앞장선 의료인 및 관련 공무원을 위한 특별 지원 프로그램 '토닥토닥 템플스테이'를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토닥토닥 템플스테이는 문화사업단이 펼치는 공익사업 '나눔 템플스테이’의 일환으로, 오는 21일부터 10월31일까지 의료인 등 총 20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문화사업단은 이를 위해 전국 137개 템플스테이 운영사찰 중 자연경관이 우수하고 휴식하기 좋은 사찰 10여곳을 선정했다.

참가자들에게는 산사에서 몸과 마음을 편히 쉴 수 있도록 휴식형 템플스테이 프로그램을 기본으로 제공하며, 최대 3박4일까지 참여할 수 있다. 위로와 힐링의 의미를 담은 특별 기념품도 제공된다.

토닥토닥 템플스테이는 전액 무료이며, 참가를 원하는 의료인 등은 템플스테이 예약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문화사업단장인 원경스님은 "코로나19가 장기화하며 치료 및 예방, 방역에 종사하는 보건의료관계자와 관련 공무원들의 피로도가 극심해지고 있다"며 "이들의 심신 안정을 위한 휴식처 제공이 그 어느 때보다 필요하다고 판단해 토닥토닥 템플스테이를 운영하게 됐다"고 밝혔다.

문화사업단은 코로나19 확산 추이를 지켜본 후 토닥토닥 템플스테이 연장 운영도 검토할 계획이다.

◇ 토닥토닥 템플스테이 운영사찰 (현재 15곳, 추후 늘어날 수 있음)
금산사(전북), 낙산사(강원), 동화사(대구), 불국사(경북), 삼화사(강원), 송광사(전남), 수덕사(충남), 신륵사(경기), 은해사(경북), 증심사(전남), 통도사(경남), 한국문화연수원(충남), 해인사(경남), 화계사(서울), 화엄사(전남) 등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정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