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뉴스
생명·평화·나눔의 축제 '오대산 선재길 명상 축제' 20일 열린다
© 뉴스1


(서울=뉴스1) 이기림 기자 = 대한불교조계종 제4교구 본사 월정사(주지 퇴우 정념)는 오는 6월 20일 강원 평창군 오대산 일대에서 '2020 오대산 선재길 명상 축제'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오대산 선재길 명상 축제는 지난 2004년부터 생명·평화·나눔을 주제로 열려왔으며, 올해로 17년이 됐다. 이번 축제는 오대산의 천년 숲길인 전나무숲길과 선재길에서 진행되는 '걷기 명상', 치유와 화합의 '힐링콘서트', 제2회 평창국제평화영화제와 함께 야외 영화상영 등이 예정돼 있다.

특히 이번 축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더욱 어려움을 겪고 있는 백혈병소아암 환아를 돕기 위해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와 공동으로 '사랑의 보금자리' 운영 기금 마련 캠페인을 열고, 다문화가정 장학금 전달 등 자비의 나눔을 실천하는 축제로 열리게 된다.

월정사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생활 속 거리두기' 상황에서 진행되는 야외 축제인 만큼 사전 방역과 방역용품의 배치, 거리두기 진행을 통해 정부와 지자체 방역 매뉴얼을 철저하게 준수할 예정"이라며 "유튜브 채널 월정사TV 등을 통한 중계를 통해 비대면 문화 축제의 새로운 모습을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정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