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뉴스
함양군, 추석햅쌀용 조기재배 벼 첫 수확
함양군에서 추석햅쌀용으로 재배하는 조기재배 벼 첫 수확이 19일 지곡면 개평리 오평마을 앞들 정우식씨 포장에서 진행됐다(함양군 제공)© 뉴스1


(함양=뉴스1) 김대광 기자 = 경남 함양군에서 추석햅쌀용으로 재배하는 조기재배 벼 첫 수확이 19일 지곡면 개평리 오평마을 앞들 정우식씨 포장에서 진행됐다.

군에 따르면 지곡면 개평리에서 조기재배 벼를 생산하고 있는 정우식씨는 지난 4월 25일경 조운벼 품종으로 벼 이앙 이후 120일 만인 이날 수확을 하게 됐다.

올해 함양군 벼 조기재배는 관내 38농가 35ha에서 조운벼 품종을 재배하였으며 지난 4월 25일 전후로 이앙해 8월 하순부터 9월 상순까지 수확할 예정이다. 이번에 수확한 조기재배 벼는 농협에서 수매해 추석 전에 햅쌀로 출하된다

전년에는 50일 이상의 긴장마로 수량감소와 미질저하로 문제가 됐으나 금년에는 일조량이 많고 적당한 강우로 인해 현재까지는 작황이 좋아 미질이 좋고 수확량도 늘어날 전망이다.

이날 관내 첫 벼 베기 행사에는 서춘수 군수를 비롯한 기관단체장, 농업인 등 20여명이 참석해 벼 첫 수확을 축하했다.

서춘수 군수는 “벼는 우리 국민의 주식으로서 재배되는 가장 중요한 작목이면서도 상대적으로 타작물에 비해 소득이 낮은 점이 안타깝다”며 “함양군에서는 벼 재배농가들의 이러한 애로를 들어주기 위해 각종 지원을 지속적으로 해나가고 있으며 일반 벼 수확기보다 두 달 이상 앞당겨 추석 전 햅쌀용으로 수확되는 조기재배를 통해 농가소득이 좀 더 높아졌으면 하는 바람이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정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