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귀농귀촌
거창군, 농산물 유통분야 공모사업 2건 선정총사업비 83억 원, 서북부경남 거점APC 국가지원사업 선정, 남거창농협APC 선정 겹경사
거창군, 농산물 유통분야 공모사업 선정 자료사진
거창군, 농산물 유통분야 공모사업 선정 자료사진

(거창=국제뉴스) 이종필 기자 = 거창군은 내년도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인 ‘과수생산유통지원사업’에 서북부경남 거점APC 시설보완사업이 선정돼 국도비 22억 원(총사업비 33억 원)을 확보했다고 17일 밝혔다.

또한, ‘농산물 산지유통센터(APC) 지원사업’에도 국도비 23억 원(총사업비 50억 원)을 남거창농협이 확보했다고 밝혔다.

거창한거창조합공동사업법인(대표 김종경)이 위탁 운영 중인 서북부경남 거점APC는 총사업비 3,360백만 원(국비 1,680, 도·군비 1,680) 규모로 노후 선별기, 저온저장고 설비 교체 및 경영관리시스템(ERP) 구축을 통해 농산물 상품화에 필요한 자동화 시설을 오는 2024년까지 완성할 계획이다.

또한, 남거창농협 APC는 최근 양파 재배농가와 재배면적 증가에 따라 양파선별장 및 선별건조장 신축, 저온저장고, 스마트화설비(자동선별기)를 구축하기 위해 총사업비 5,000백만 원(국비 1,500 도·군비 각각 750, 자부담 2,000)으로 홍수 출하기 양파의 산지 수급 조절과 상품화를 통한 가격하락에 대응하고 지역농업 경쟁력을 확보해 나갈 방침이다.

선정된 2곳은 스마트APC를 구축해 시설을 첨단화하고, 거창군 대표 APC로 규모화된 물량처리와 데이터 관리 등 주산지별 운영으로 산지유통을 거점화할 계획이다.

스마트APC는 로봇, 센서, 통신 등 첨단기술을 이용해 농산물의 입고·저장·선별·포장·출고 등의 작업을 자동화하고 데이터 축적 및 디지털 정보를 바탕으로 산지에서 소비자까지 연관사업과 연계되는 첨단 농산물 산지유통시설로 이번 공모사업 선정을 통해 거창군은 주산지 중심 통합마케팅 추진의 첫발을 내딛게 됐다.

특히, 이번 공모사업 추진을 통해 군은 거창군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를 농산물 주산지 내 소규모 유통시설의 중심축으로 육성하기 위해 집하부터 출하까지 전 과정을 자동화·정보화한 스마트APC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앞으로 우리 거창군 농산물이 제값을 받기 위해서는 농산물 원물을 단순히 공판장에 출하하기만 해서는 안 되고, 지역 내 첨단 유통·가공시설을 통해 부가가치를 창출해야 한다”라며 “스마트APC 도입 및 설치를 통해 상품성을 높여 질 좋은 거창군 농산물이 제값을 받아 농가의 소득이 창출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chongphil@naver.com


이종필 기자 chongphil@naver.com

<국제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