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뉴스
농어촌公-농협중앙회, 어린이집 원생 40명 초청 환경교육 행사 개최
한국농어촌공사와 농협중앙회는 29일 바다의 날을 앞두고 미래세대인 어린이를 대상으로 해양 환경 보호의 중요성을 알리는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 한국농어촌공사
한국농어촌공사와 농협중앙회는 29일 바다의 날을 앞두고 미래세대인 어린이를 대상으로 해양 환경 보호의 중요성을 알리는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 한국농어촌공사

(전남=국제뉴스) 류연선 기자 = 한국농어촌공사와 농협중앙회는 바다의날(5월 31일)을 맞아 공사 어린이집 원생 40여 명을 초청해 '농초롱·어초롱과 함께하는 어촌수산해양 찾아가는 환경교육'을 운영했다고 29일 밝혔다.

농초롱과 어초롱은 공사의 대표 캐릭터로, 농초롱은 농촌을 지키는 빛나는 상징이며, 어초롱은 어촌을 지키는 빛나는 상징이다.

이번 행사는 미래세대에게 기후변화와 해양오염으로 인한 바다 생태계의 심각성을 알리고, 바다의 중요성을 공감하며 지속 가능한 바다를 만드는 데 동참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멸종위기 뱀장어의 일생 이야기'를 주제로 한 강의를 시작으로 '바다에 쓰레기가 숨어있다고?'라는 영상 강의, 친환경 종이배 만들기 체험 등이 진행됐다. 이를 통해 자원의 순환과 환경보호의 중요성을 원생들에게 효과적으로 전달했다.

김자영 어촌수산처장은 "환경문제 해결은 아이들뿐만 아니라 사회 구성원 모두가 힘을 합쳐야 하는 활동이다"며 "더 많은 사람이 해양 환경보호에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두 기관은 또한 한국수산자원공단 등 관계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해양생물 보존과 해양환경 보호를 위한 대국민 캠페인을 진행하고, 블루카본 가치 보존을 위한 환경·사회·지배구조(ESG)경영 활동을 이어 나갈 계획이다.


류연선 기자 rysnews@naver.com

<국제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