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귀농귀촌
합천군, 농작업 대행사업 추진…임작업료 10~20% 저렴
합천군은 농외 소득 창출형 농작업 대행사업을 추진한다.(합천군 제공)© 뉴스1


(합천=뉴스1) 김대광 기자 = 경남 합천군은 농촌의 인력감소와 고령화, 부녀화로 인한 농업의 구조적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올해부터 합천군 농작업대행사업 등록자와 연계해 농업기계 소외 계층에게 평균 임작업료 대비 10~20% 저렴한 농작업 대행사업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합천군 농작업대행사업 등록자는 합천군 농기계대여은행에 있는 콤바인, 이앙기 및 관련 작업기 등 모든 농기계를 저렴하게 대여 가능하다.

농작업 대행업자 신청 자격은 관내 농업인, 영농법인, 농협 중 국세청에 농작업 대행업 등록자이며, 농작업 전문인력 3~4명 고용 가능자여야 한다. 또한 농기계 운반 차량, 농기계 보관창고 소유자여야 한다.

초기 자본이 많이 드는 농작업대행업자에게 비싼 농기계를 저렴하게 대여해 줌으로써 농가부채 경감과 농촌 일자리뿐만 아니라 농외 소득 창출 기반 조성이 가능한 사업이다. 또한 농기계 조작이 어려운 농작업 의뢰자에게는 농작업 지원으로 영농의욕을 고취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합천군농업기술센터 농기계담당으로 문의하면 된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정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