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뉴스
한국녹내장학회, 2024년 ‘세계녹내장주간’ 캠페인 전개
한국녹내장학회 2024 세계녹내장주간 기념 녹내장 질환 안내 인포그래픽
한국녹내장학회 2024 세계녹내장주간 기념 녹내장 질환 안내 인포그래픽

한국녹내장학회가 2024년 ‘세계녹내장주간(2024.3.10~16, 매년 3월 둘째 주)’을 기념해 3월 10일부터 16일까지 일주일간 ‘녹내장으로부터 당신의 시력을 지키세요’를 주제로 한 질환 인식 개선 캠페인을 실시한다.

매년 3월 둘째 주는 세계녹내장협회(WGA)와 세계녹내장환자협회(WGPA)가 주관하는 ‘세계녹내장주간’이다. 3대 실명 질환인 녹내장의 위험성을 알리고, 질환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돕기 위해 제정됐다. 한국녹내장학회는 2024년 ‘세계녹내장주간’을 맞아 녹내장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환기하고 조기 검진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한 캠페인을 전개한다.

한국녹내장학회는 세계녹내장주간 동안 서울시청, 남산 서울타워, 구리타워, 부산 광안대교 등 전국 각지에서 녹내장을 상징하는 녹색등 점등 행사를 개최하고 인증샷 이벤트를 진행한다. 점등식 행사 현장을 촬영하고, 캠페인 해시태그(#한국녹내장학회 #세계녹내장주간 #녹내장주간 그린라이트 #촬영장소)와 함께 개인 SNS에 업로드 후, SNS 캡쳐본과 촬영 사진 원본을 핸드폰 번호와 함께 한국녹내장학회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당첨자에게는 소정의 경품이 주어진다.

또한 학회는 세계녹내장주간 동안 한국녹내장학회 유튜브 채널 (https://youtube.com/@koreanglaucomasociety)에서 녹내장의 정의와 증상, 종류, 위험요인, 치료 등 녹내장에 관한 유용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녹내장 바로 알기’ 숏츠(shorts) 콘텐츠를 제작해 요일별로 순차적으로 게시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녹내장 질환 안내 교육용 자료를 제작해 학회 소속 녹내장 전문의가 근무하고 있는 전국 병·의원 안과에 비치한다.

김찬윤 한국녹내장학회 회장(연세의대부속 세브란스병원 안과 교수)은 “녹내장은 실명을 유발할 수 있는 대표적인 안과 질환으로 한번 손상된 시신경은 다시 살릴 수 없기 때문에 정기적인 안과 검진이 요구된다”며 “학회는 꾸준한 질환 인식 제고 활동을 통해 적기에 최선의 치료가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세계녹내장주간 녹색등 점등식 이벤트 및 녹내장에 관한 자세한 안내는 한국녹내장학회 홈페이지 (http://www.koreanglaucoma.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한국녹내장학회는 올해로 창립 40주년을 맞아 ‘한국녹내장학회심포지엄’을 국제 학회로 마련할 계획이다. 11월 22일~23일 서울 JW Marriott 동대문에서 개최되는 ‘제40회 한국녹내장학회심포지엄’은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처음으로 개최되는 국제 학회로, 국내 안과 전문의와 세계적인 석학들이 한자리에 모여 주제 발표와 강연을 이어 나갈 예정이다.
 

정수민 기자  jsumin16@barhyo.kr

<저작권자 © 발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